부산작가회의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Home | Sitemap | Contact us
ID:
PW:

문학 작품을 비롯한 다양한 종류의 문서들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공간은 회원님들께서만 글을 올리실 수 있으니 불편하시더라도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미풍양속을 해치거나 욕설, 비방, 광고의 글은 올리지 말아 주시기 바랍니다.

하상일 평론가, <문학으로 세상을 읽다> 새저작 출간(2/28)
부산작가회의  (Homepage) 2017-03-07 12:40:47, 조회 : 326, 추천 : 73
- Download #1 : 문학으로.jpg (14.24 KB), Download : 1


- Download #2 : 하상일.jpg (30.67 KB), Download : 1



하상일, 저서 <문학으로 세상을 읽다>(전망, 2017)

저자

부산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원에서 <1960년대 현실주의 문학비평 연구>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1997년 <오늘의 문예비평>으로 비평 활동을 시작했으며, 평론집으로 <타락한 중심을 향한 반역>(2002), <주변인의 삶과 시>(2005), <전망과 성찰>(2005), <서정의 미래와 비평의 윤리>(2008), <생산과 소통의 시대를 위하여>(2009), <리얼리즘‘들’의 혼란을 넘어서>(2011)가 있고, 연구서로 <1960년대 현실주의 문학비평과 매체의 비평전략>(2008), <한국문학과 역사의 그늘>(2009), <재일 디아스포라 시문학의 역사적 이해>(2011)가 있으며, 인문여행서로 <상하이 노스탤지어>(2016)가 있다. 공저로는 <주례사 비평을 넘어서>, <한국문학권력의 계보>, <비평, 90년대 문학을 묻다>, <탈식민주의를 넘어서>, <강경애, 시대와 문학>, <2000년대 한국문학의 징후들>, <문학과 문화, 디지털을 만나다>, <김현 신화 다시 읽기> 등이 있고, 편저로 <고석규 시선>, <최일수 평론선집>, <조동일 평론선집>, 공동편저로 <고석규 문학의 재조명>, <소설 이천년대>, <일제 말기 문인들의 만주체험>, <영구혁명의 문학‘들’> 등이 있다. <오늘의 문예비평> 편집주간, <비평과 전망> 편집위원을 역임했고, 현재는 <작가와 사회> 편집주간을 맡고 있다. 2014년 2월부터 2015년 1월까지 중국 상하이 상해상학원 한국어학과 초빙교수를 지냈고, 현재 동의대학교 한국어문학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고석규비평문학상(2003), 애지문학상(2007), 설송문학상(2014)을 수상하였다.

책소개

문학이 현실과 밀접하게 이어져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몇이나 있을까. 더군다나 세상을 비판하는 신조어들이 여럿 등장하고 연일 촛불이 타오르는 요즈음엔 문학이 당장 내가 피부로 직면한 부조리를 타파해줄 수 있을 거라고 여기는 이는 찾아보기 힘들 것이다. 하상일 문학평론가 역시 이러한 고민을 필두로 그동안의 평론을 엮어 비평집을 냈다.
그는 문학이 이 시기에 수행할 수 있는 역할에 대해 골몰했다. 일본이라는 그림자가 드리웠던 음울한 역사의 한중간에서 윤동주, 이육사, 심훈, 김정한, 백석, 강경애 6인의 문인들과 더불어 재일 디아스포라 시인들이 한국 현대 문학사에 남긴 자취를 돌이켜보고 지금 우리의 현실에 빗대어 진지하게 사유함으로써 스스로 성찰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했다. 중국, 일본 등의 타국, 그리고 그에 못지않게 척박했던 식민과 분단의 나라에서 민족정신의 풀뿌리를 찾아 새로이 싹을 틔웠던 재일 디아스포라 문인들처럼 ‘문학으로 세상을 읽’고 시련을 헤쳐 나가는 지혜를 찾고자 한 것이다.
몇 가지 주목할 점은 부산 출신의 저자가 지역문학의 거장으로 꼽히는 김정한의 문학사를 재조명하고 역사적 의미를 확장하고 있다는 것이다. 그는 김정한 문학이 단지 부산이라는 지역적 범위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라 식민지 역사로 인해 상처 입은 동아시아의 다른 지역에도 치유의 연대를 형성하고 있다고 말한다.
또한 6장의 강경애를 통해 살펴보는 당대의 여성문학은 남성과 여성의 이분법적인 사고에서 벗어나 하나의 인간으로써 자신의 권리를 되찾고 계급주의적 불평등을 거부하려는 지금의 사회적 상황과도 맞닿아있어 독자층의 다양한 시선에 공감을 얻을 수 있으리라 생각된다.

목차

1. 윤동주
2. 이육사
3. 심훈
4. 김정한
5. 백석
6. 강경애
7. 재일 디아스포라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Notice  신간 자료실 안내입니다.    부산작가회의 2008/08/16 659 4973
295  김민혜 소설가, <명랑한 외출> 새 소...   부산작가회의 2017/11/22 0 1
294  정태규 소설가, <당신은 모를 것이다>...   부산작가회의 2017/11/03 1 13
293  신진 시인, 산문집<촌놈 되기>출간(9...   부산작가회의 2017/10/20 4 39
292  김명옥 시인, 새시집<프라이팬 길들이기...   부산작가회의 2017/10/20 2 39
291  김가경 소설가, <몰리모를 부는 화요일&...   부산작가회의 2017/09/14 9 62
290  유병근 시인, 새시집<꽃도 물빛을 낯가...   부산작가회의 2017/08/31 10 71
289  윤홍조 시인, <첫나들이> 새시집 ...   부산작가회의 2017/08/10 27 120
288  조갑상 소설가, <병산읍지 편찬약사>...   부산작가회의 2017/07/19 38 149
287  김길녀 시인, <시인이 만난 인도네시아&...   부산작가회의 2017/07/12 27 13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30]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zero
Copyright 1996-2017 . All rights reserved.
Tel. 051-806-8562 Fax.051-807-0492 사단법인 한국작가회의 부산지회
후원계좌 : 국민 104302-04-239425 (예금주 서정원)